마이크로서비스 인 액션 – MicroServices In Action

어제 James Lewis와 Martin Fowler의 마이크로서비스 한국어 번역 (원문)을 소개했는데 많은 분들이 공유해 주셨더군요.

그런데, 반응 중에는 기계 번역 같다 내용이 어렵다 하는 분들이 좀 있으셨어요. 그도 그런것이 아키텍트들이 어떤 시스템을 설명할 때, 추상화(?) 시키는 버릇이 있어 쉽게 쓰면 알아 들을 수 있는 이야기도 어려운 용어를 쓰면서 더 어렵게 쓰는 것 같습니다.


마이크로서비스로 구현된 Netflix의 아키텍쳐 구조도

아무튼 개발자들이 알아먹을 수 있게 코드로 보여주거나, 아니면 그림으로 실제 사례를 소개하거나 좀 더 쉽게 잘 이야기하는 글을 소개해야 하는데 죄송합니다. 그래서 A/S로 몇 가지 더 참고 자료를 소개합니다.

국내 소개 자료

국내에서 마이크로서비스를 주도적으로 소개해 주시는 분들이 세 분이 계십니다. 바로 조대협님, 정도현님 그리고 안재우님이신데요. 아래에 대표적인 소개글이랑 슬라이드를 우선 먼저 알려드리겠습니다.

조대협, 대용량 웹서비스를 위한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쳐의 이해

이 글은 조대협님이 마틴 파울러의 글을 좀 더 쉽게 예를 들어 구성한 것으로 실제로 어떤 프로젝트에 마이크로서비스가 구현됐을 때 모양을 개발자들이 이해하기 쉽게 쓴 글로서 일독을 추천합니다. 특히, 마이크로서비스의 단점이라고 생각 되는 부분과 팀 구성 및 개발팀 운영에 대한 방식도 잘 설명되어 있습니다.

정도현, 마이크로서비스가 가져올 미래의 개발 패러다임

이 글은 정도현님이 마이크로서비스에 대한 방대한 참고 문헌의 글을 잘 요약한 것으로 간단한 정의와 특징 구현 요소를 그리고 최근 동향까지 간략하게 잘 풀어 주었습니다. 마지막에 있는 참고 링크들은 한번씩 꼭 읽어 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또한 정도현님이 만드신 MSA를 이용해 구현하는 고가용/고확장성 서비스 슬라이드도 참고하시면 좋습니다.

안재우,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로 개발하기
닷넷엑스퍼트로 유명하신 안재우님이 최근 오픈테크넷서밋에서 SK플래닛에서의 직접 이러한 아키텍쳐를 적용해 봤을 때 경험을 소개한 자료로 아마 개발자들이 보면 단박에 이해할 만큼 유용한 것 같습니다.

사실 이러한 새로운 아키텍쳐를 도입하는 건 내부에 많은 반대에 부딪히게 되는데, 기술적 변화를 이끌어 가기라는 이야기를 어떻게 변화를 적용했는가 하는 점도 함께 보시면 좋을 듯 하네요.

해외 사례 자료

이제 대충 내용은 알겠는데, 도대체 어떤 해외 사례가 있길래 이렇게 마이크로서비스가 입방아에 오르는지 실체가 없다고 생각되시는 분들을 위해 몇몇 주요 공개 회사들의 사례들을 소개합니다.

넷플릭스의 사례
넷플릭스는 마이크로서비스를 언급할 때 가장 먼저 제시하는 사례입니다. 아래 몇 가지 동영상에서 직접 자신들의 이야기를 발표한 사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트위터의 사례
트위터 역시 API 서비스로 성장한 회사로서 자체적으로 다양한 마이크로 서비스를 구성하고 이를 연계해서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그 밖의 회사들

아래 자료는 넷플릭스의 유명 아키텍트였던 Adrian Cockcroft가 작년 DockerCon에서 발표한 자료 중에 해외 사례와 관련 된 부분만 발췌한 것입니다. 위의 업체들의 아키텍쳐가 설명되어 있습니다.

아드리안은 클라우드 컴퓨팅과 마이크로서비스에 관한 한 최고의 아키텍트 중 한 분으로 설명도 매우 쉽게 하시기 때문에, 작년 도커콘 동영상을 한번 보시면 매우 유용할 것 같습니다.

더 좋은 자료들이 있으면 추가적으로 여기에 업데이트 할 예정이니, 여러분들도 많이 알려주세요.

p.s. 최근에 오라일리에서 Building Microservices라는 신간이 나왔습니다만 솔직히 좀 장황하고 내용이 어려운 것 같습니다. (저자가 James Lewis와 같은 회사인 Thoghtworks의 아키텍트라서 더 그런 듯 ㅎㅎ)

여러분의 생각

  1. architect가 맞지 않나 해서요. 딴지는 절대 아니고요 ^^ 차니님의 글은 저 포함 많은 분들이 보고 배우는 데, 혹시나 잘못된 용어가 퍼질 수도 있지 않나 해서 드린 댓글입니다. ^^

    — via facebook.com

  2. 그럼 저도 다시 마소 페북에 공유토록 하겠습니다. ^.^

    — via facebook.com

  3. 요즘 관심있게 보고 있는 주제인데, 좋은 정보 항상 감사드립니다. :)

    — via facebook.com

의견 쓰기

이름* 이메일* 홈페이지(선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