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사회생활 17년!

오늘 기념일이라 떠서 봤더니 직장 생활 시작 만17년이네요!

1996년 당시 대학원1학년 때 3명 있던 풋푹한 벤처 기업에 입사한 후 줄곧 쉬지 않고 달려왔네요. 그 회사에서 말단 사원, 팀장, 실장, 경영까지 20대를 불꽃 같이 보냈죠. 나인포유에 있었던 7년간 저의 많은 것을 완성했건 시기.

그리고 다음~ 내년 3월이면 10년째 엉덩이 너무 무겁게 있는 중. 나의 삶의 내면과 질을 성숙시켜 주고 있죠.

이제 40대에 들어서니 이런 저런 생각이 많아지네요. 그래도 각자 돌아보면서 앞으로 자기의 삶에 화이팅!

- ;

Disclaimer- 본 글은 개인적인 의견일 뿐 제가 재직했거나 하고 있는 기업의 공식 입장을 대변하거나 그 의견을 반영하는 것이 아닙니다. 사실 확인 및 개인 투자의 판단에 대해서는 독자 개인의 책임에 있으며, 상업적 활용 및 뉴스 매체의 인용 역시 금지함을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The opinions expressed here are my own and do not necessarily represent those of current or past employers. Please note that you are solely responsible for your judgment on chcking facts for your investiments and prohibit your citations as commercial content or news sources.)


여러분의 생각

의견 쓰기

이름* 이메일* 홈페이지(선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