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refox2 Beta2 출시 임박

길고도 긴 Beta2 마일스톤이 끝났습니다. 이제 내일 출시 발표만 남았네요. Beta 1이 발표된 이후로 두번이나 연기된 Beta2는 Firefox 2.0의 마지막 베타 버전입니다. 그 만큼 Beta2에 기울인 노력이 많았습니다. Firefox2 발표 시점이 IE7 발표 시점과 연계되어 있는 점, IE7과 오페라와의 상대적인 비교가 되고 있는 것이 많은 부담으로 작용했을 것입니다.

Firefox2는 백엔드 변화 없이 프론트 부분을 좀 더 집중적으로 만들고 있습니다. 특히 Beta2 기간 내내 사용자 인터페이스(UI)의 많은 변경이 있었는데요. 가장 큰 변화라고 하면 기본 테마(Theme)가 바뀐 것입니다. 예전에 비해 좀 더 희미한(?) 색상으로 바뀌었고 탭 부분의 UI도 변경이 좀 있었습니다. 실수로 탭을 닫았을 때 복구해 주는 기능도 새로 생겼고, 갑작스런 종료로 인해 이전 세션이 복구 되는 기능도 좀 더 개선이 이루어졌습니다.

환경 설정 부분에서도 보안 관련 설정 같은 about:config에서 설정하던 것들 몇 개가 들어왔고 RSS 구독기를 선택할 수 있는 UI가 추가되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RSS 내용을 직접 볼 때도 구독기 선택이 가능합니다.) 특히, 오페라 처럼 시작 페이지 구현 시 빈 페이지, 이전 종료시 창이나 탭, 홈페이지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게 했습니다.

구글 피싱 검사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아마 향후에는 다른 피싱 차단 서비스 제공자도 이용할 수 있을 것입니다. 검색창에서 구글과 야후의 키워드 자동 완성 기능이 제공됩니다만 현재 한글 IME 문제로 글자 입력이 완료되어야만 검색어 추천을 하는 버그가 있기는 합니다.

Firefox2 Beta2 한국어 버전에서 가장 큰 수확은 QA 작업이 원활히 이루어졌다는 것입니다. 몇 분의 노력으로 그 동안 문제점으로 지적되던 번역상 오류나 어색한 문구, 용어 통일 같은 것이 어느 정도 이루어졌습니다. 순우리말 순화 용어의 사용은 장기적인 과제로 보류를 했지만, 좀 더 완벽한 작업을 할 수 있게 되어서 매우 기뻤습니다. 특히, 김인환님의 도움으로 ‘도움말’ 부분에 대한 재번역 작업도 완료되었는데, 1.0 이후로 수정된 게 없었던 도움말이 Firefox2에 맞도록 거의 완벽하게 번역 되었습니다.

내일 Beta2가 출시되고 나면 3주간의 RC 단계에 돌입합니다. RC 단계에서는 큰 변화는 없이 테스트와 출시를 위한 작업에 들어가게 됩니다. 한국어 버전의 경우, 몇 가지 T/M 이슈가 있는데 RSS 리더에 한RSS와 RSS넷을 추가하는 문제와 기본 RSS 피드를 BBC 뉴스에서 구글 뉴스로 바꾸는 문제, 그리고 웹 컨텐츠 제작 및 리디렉션 문제 등을 해결 해야 합니다.

개발 일정이 너무 지연이 많이 되어, 일정표 상에서 최종 출시 일정은 아예 삭제를 해 버렸습니다. 9월 19일에 RC1이 발표가 되면 2주 간격으로 RC2, RC3가 나오고 아마 10월말 정도면 완벽한 Firefox 2.0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 ;

Disclaimer- 본 글은 개인적인 의견일 뿐 제가 재직했거나 하고 있는 기업의 공식 입장을 대변하거나 그 의견을 반영하는 것이 아닙니다. 사실 확인 및 개인 투자의 판단에 대해서는 독자 개인의 책임에 있으며, 상업적 활용 및 뉴스 매체의 인용 역시 금지함을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The opinions expressed here are my own and do not necessarily represent those of current or past employers. Please note that you are solely responsible for your judgment on chcking facts for your investiments and prohibit your citations as commercial content or news sources.)


여러분의 생각

  1. 많은 분들 수고 많으셨습니다. 감사드립니다. :)

  2. 정말 수고하십니다. 번역과 QA 는 사실 시간이 많이드는 일인데… 늘 파폭을 쓰면서 감사하는 마음 잊지 않고 있습니다. 더불어 좋은 글도 늘 잘 보고 있습니다 :)

    좋은 하루 되세요~

  3. makeittrue 2006 9월 01 11:25

    저도 이번에 처음으로 맛보기로 참여하였습니다만, 인내와 열정이 없이는 도저히 할 수 없을 것 같더군요.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그리고 앞으로도 쭉~~)

    BTW,
    언제부턴가 갑자기 제 이름을 ‘박인환’이라고 하시더군요.orz
    버그 check-in 주석에도 그렇구…
    제가 저를 지칭할 때, 자주(?) 사용하는 이름은:
    김인환, magakim, Mark I. Kim
    등 입니다.^^
    (각각 한글이름, 메일계정, 영문이름 입니다.)

  4. 멋집니다. ^^ 파이어폭스 쓰면쓸수록 좋네요 ^^ 얼마전에 KLDP에서 보고 뭐 도움을 줄만한 것이 없나 찾는중인데 쉽지 않네요. 워낙 부족하다보니..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5. 김인환/ 죄송합니다. 수정했습니다. 박찬범님이랑 헷갈려서…

의견 쓰기

이름* 이메일* 홈페이지(선택)